제2회 감악산 꽃&별 여행 축제 시작
상태바
제2회 감악산 꽃&별 여행 축제 시작
  • 지리산힐링신문
  • 승인 2022.09.19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창 감악산에서 인생사진 찍자!

 

 

 

 

 

 

 

 

 

해발 900m 정상, 보랏빛 물결과 음악회, 꽃별마켓 등 즐길거리 풍성

923일부터 103일까지, 1년 중 오직 지금이 기회

거창군은 923일부터 103일까지 열흘간 감악산 꽃&별 여행축제를 개최한다.

1년 중 아스타 꽃이 가장 아름답게 피는 시기로 아름다운 풍경과 어울려 이시기에만 인생사진을 찍을 수 있어 지금 놓치면 또 1년을 기다려야 한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지난해 한 달간 무려 12만 명이 방문한 인기에 힘입어 아스타꽃을 2배 이상 확대하는 등 가족,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

먼저, 923일 금요일 오후 630분 개막식을 시작으로, 감악산 내 야외무대에서 전문 음악인이 공연하는 &별 음악회가 매주 주말 열리고, 거창군의 우수한 농산물을 만날 수 있는 농산물 판매장과 다양한 먹거리 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거창군 6차 산업 홍보와 함께 다양한 체험들이 마련된 &별마켓을 운영해 그립톡 만들기, 레진 공예체험 등 이색적인 경험으로 재미를 더 할 것으로 기대된다.

다양한 행사 외에도 사진촬영 장소로 인기를 끌고 있는 해발900m 감악산 정상에 만개한 보랏빛 아스타국화와 풍력단지가 이색적인 풍경을 연출하고, 오후 730분부터 9시까지 펼쳐지는 감악산 전망대에서 상영하는 야간 미디어아트와 별들이 선사하는 가을 밤하늘은 또 하나의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열리는 감악산 꽃&별 여행이 전국 최고의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볼거리, 먹거리를 준비하고 있다가을여행으로 거창군이 자랑하는 감악산을 방문하여 여유와 즐거움을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거창 감악산은 정상까지 차량으로 손쉽게 올라갈 수 있어 접근성이 편리하고, 지리산, 덕유산, 가야산 3대 국립공원과 합천호, 거창읍 전경이 조망되는 전국적인 명소로 알려져 있으며, 군은 관광객의 수요에 맞는 무장애 나눔길, 전망대, 숲속 야영장 등을 조성하는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