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코로나19 극복 영농지원 바우처사업 4월 30일까지 접수
상태바
거창군, 코로나19 극복 영농지원 바우처사업 4월 30일까지 접수
  • 지리산힐링신문
  • 승인 2021.04.09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창군은 12일부터 오는 30일까지 코로나19 영향으로 판로제한, 매출감소 등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직접 지원하기 위해 코로나 극복 영농지원 바우처사업을 시행한다.

이 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 주관으로 시행되며 지원대상은 화훼, 겨울수박, 학교급식납품 친환경농산물, 말 생산 농가, 농촌체험휴양마을 등 5개 업종으로 2020년 매출이 전년보다 감소했을 경우 신청 할 수 있다.

신청 시 필요한 서류는 신청서, 신분증과 경작사실확인서 및 매출감소를 증빙할 수 있는 출하실적 확인서, 통장거래 내역서 등이며, 심사 후 농가당 바우처 100만 원 상당의 선불카드를 오는 514일부터 지급하게 된다.

다만, 중앙정부에서 긴급 지원금 형태로 지원하는 사업인 소상공인 버팀목 자금 플러스 긴급 고용 안정 지원금 한시 생계 지원금 코로나 극복 영어 지원 바우처 코로나 극복 영림 지원 바우처 등은 중복수급이 제한된다.

접수방법은 온라인 신청과 현장 접수가 있으며, 온라인 신청은 12일부터 30일까지 코로나 극복 영농지원 바우처 누리집(https://농가지원바우처.kr) 접속하여 신청할 수 있고, 현장 접수는 14일부터 30일까지 농지 소재지 관할 읍·면사무소에 방문하여 신청 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거창군 농업기술센터 농업축산과 농정담당(055-940-8126)으로 문의하면 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