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함양시장 옆 맛집, 위생업소 1호 수상
상태바
지리산함양시장 옆 맛집, 위생업소 1호 수상
  • 지리산힐링신문
  • 승인 2020.01.14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현판식 선진 외식환경 선도, 지난해 12월 4일 함양군 개인사업자 최초 우수 등급 획득

 

함양군 음식점 위생등급 지정업소 1호점 현판식

 

 

함양군은 13일 오전 11시 용평334에 위치한 92(대표 최병홍)에서 음식점 위생등급지정업소 현판식을 개최했다.

 

이날 현판식에는 정현철 함양군의원과 서양수 함양군외식업지부장을 비롯한 회원, 배성훈 환경위생과장 등 20여명이 참석해 위생등급지정업소 현판식을 축하했다.

 

음석점 위생등급제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인증하는 심사 평가로 64개 항목에 대하여 음식점의 위생 상태를 평가하고 우수한 업소에 한해서 등급을 지정(매우 우수, 우수, 좋음) 공개함으로써 음식점의 위생 수준 향상과 식중독 예방은 물론 소비자의 선택권을 보장하는 제도이다.

 

이번에 지정된 92돈은 지난해 124일 위생등급업소(우수 등급)로 지정되었으며, 20175월 제도가 시행된 이래 법인을 제외하고는 다양한 평가항목, 긴 준비과정 등 높은 진입장벽으로 인하여 영세 사업자가 등급을 지정받기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으나 함양지역 개인사업자 최초로 위생등급을 지정받았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지고 있다.

 

최병홍 대표는 음식점 위생은 외식문화의 기본으로 선진 외식환경 조성을 위하여 앞장서겠다라고 소감을 전했으며, 서양수 함양군외식업지부장은 이제는 맛이 전부가 아닌 위생이 외식산업을 선도하는 최신 트렌드로 92돈이 변화의 물결 속에서 그 중심이 되어주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또한 배성훈 환경위생과장은 “92돈의 위생등급 지정을 시작으로 위생등급업소가 가고 싶은 식당의 첫 번째 기준이 될 것이라며 다가오는 2020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의 성공적 개최 및 위생등급제도의 정착 및 확산을 위하여 위생등급 컨설팅 실시, 위생등급 지정업소 인센티브 지급 등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